기사제목 사과전국협의회, ‘과수품목협의회 임원진 긴급회의’ 개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사과전국협의회, ‘과수품목협의회 임원진 긴급회의’ 개최

과수 냉해피해농가…지원대책 및 대 정부 지원건의문 채택
기사입력 2018.08.10 20:1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저장.jpg
 

 농협 사과전국협의회(회장 손규삼, 대구경북능금농협 조합장)를 비롯한 6개 과수류 품목별전국협의회 임원진은 지난 14일 농협중앙회 신관(서울시 중구)에서 긴급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참석자들은 지난 겨울 한파와 개화기 저온으로 과수 낙과현상이 광범위하게 발생에 따른 농협차원의 지원 대책시행 외에 정부의 적극적인 과수 피해농가 지원을 촉구했다. 과실 주산지를 중심으로 열매가 노랗게 변하고, 씨방이 마르면서 과실이 떨어지는 낙과현상이 다수 발생했으며, 홍로, 양광, 홍옥 등 조생종 사과의 피해가 상대적으로 크다. 또한 복숭아와 포도도 동해로 인한 고사 등 피해가 다수 발생했다. 이날 긴급회의에서는 농작물재해보험 동상해 특약 가입률이 저조한 상황에서 정부의 농어업재해대책법에 의한 피해지원이 재해복구비 등으로 제한적인 바, 피해농가 생계보장을 위한 피해지원의 현실화와 영농기반 회복을 위한 실질적인 지원이 될 수 있는 지원대책 수립을 촉구했다.
사과전국협의회 손규삼 회장은 “많은 과수농가가 냉해피해로 인해 예상치 못한 큰 어려움을 겪고 있어 과수 주산지 농협 조합장으로서 과수농가의 안타까운 현실을 외면할 수 없다”며 “범 농협차원에서 적극적인 지원 대책을 수립해 추진하고 있지만 정부도 과수농가의 생계보장과 지속영농을 위한 피해지원대책 시행으로 실의에 빠진 과수농가에 힘이 되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농림축산신문 & nongnews.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72891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top